IKP

혁신과 도전을 통한 목표 성취로 고객만족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기업

Company publicize

press release

게시판 내용
(주)일광폴리머, SOLANICA 국내 공급고유 마크 표시로 브랜드 가치 보호
관리자
조회수 : 932   |   2019-11-04

기존 UV 장비 사용 시(左) 및 OLNICA UV 장비 사용 시(右)  

             

 

최근 특허청 발표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6월까지 3개월 간 온라인 위조 의심 게시물 5만 4,000여건을 적발해 판매를 중지시켰다고 밝혔다. 이처럼 위조 상품의 국내외 유통이 극성인 가운데 제품 매출의 이익은 물론, 브랜드 가치를 훼손하는 일까지 발생되고 있다. 최근 이러한 가치 훼손을 방지하고자 프랑스 OLNICA사는 진품과 가품을 손쉽게 구별할 수 있는 소재를 출시했다. 국내에서는 (주)일광폴리머가 이 소재를 컴파운딩 및 마스터배치화 해 공급하고 있다.

 


(주)일광폴리머, 위조 방지 솔루션으로 판권 보호


지난해 특허청에 신고 된 위조 상품은 총 5,557건이며, 이 가운데 온라인 판매가 5,426건으로 97.6%를 차지했다. 이처럼 위조 상품이 시장 유통망에 확산됨에 따라 제품 사기는 물론이고, 브랜드 가치를 훼손하는 일이 빈번하게 일어나고 있다.


이에 국내 기업인 (주)일광폴리머(이하 일광폴리머)는 프랑스 OLNICA사의 특수소재를 컴파운딩 및 마스터배치화 해 국내에 공급하고 있다. 동사가 공급하는 이 소재는 회사 제품에 고유마크를 표시해 쉽게 판별할 수 있어 브랜드 보호와 위조 방지 솔루션을 제공한다.

  

일광폴리머는 1차 컴파운딩 과정을 거쳐 판매를 진행할 예정이다. 동사는 프랑스에서 ‘OLNICA’라는 브랜드로 출시된 소재를 고객 요청 형태에 맞춰 다양한 솔루션을 제시한다는 목적으로 ‘SOLANICA’로 명명하고 브랜드명과 상표명을 등록 중이다.

 


SOLANICA, DNA와 분배기술 구축


SOLANICA는 DNA(Taggant)와 분배기술이 구축돼 있어 사실상 복제나 변조 같은 행위는 불가능하다. DNA(Taggant)란 Morecular DNAⓇ로 불리는데 약 13억 개의 코드를 보유해 고객의 요청 사항에 맞춘 고유의 ‘분자 Taggant’를 제공한다. 또, 육안으로는 판별이 불가능하도록 무색과 마이크로미터(㎛) 사이즈로 구성됐고 Food Contact(EFSA) 인증을 보유해 유해 물질이 없으며 보정 현상도 발생하지 않는다. 이와 더불어 넓은 Ph농도와 온도 범위를 견디는 등 견고한 내구성을 갖췄다. 약 450℃ 수준의 강한 내열성을 보유하고 7년 이상의 시간이 흘러도 발광력의 저하나 변질이 쉽게 일어나지 않아 잉크, 페인트, 폴리머 등 다양한 분야에 접목할 수 있다.

 


SOLANICA, 소량이라도 즉각적으로 파악 가능


제품을 생산할 때 10~500㏙의 소량만 첨가하면 된다. 이 소재를 첨가한 제품과 첨가하지 않는 제품을 비교하는 것은 육안으로 불가능하지만 특정 장비를 활용해 즉각적으로 SOLANICA 유무를 확인할 수 있다.

 

 SOLANICA를 식별할 수 있는 Detector와 어플리케이션

 

 

검증은 총 3단계로 구분될 수 있다. 먼저 UV Torch를 이용해 UV 광선을 발사하는 방법이다. UV Torch를 OLNICA가 적용된 제품에 가까이 대면 색이 발산되면서 회사 고유의 Taggant Mark가 도출된다. 250㏙ 이상의 양이 첨가됐을 때 가장 보편적이면서도 손쉽게 판별이 가능한 방법으로, 흔히 경찰들이 사건을 수사할 때 광학장비를 동원해 혈흔을 파악하는 원리와 유사하다.


두 번째로 어플리케이션을 통한 방법이다. 이 방법은 50~150㏙의 양이 함유됐을 때 사용하기 적합한 방식으로 스마트폰에 특유의 Detector를 부착시킨 후 어플리케이션을 키고 Detector를 제품에 밀착시키면 그래프 및 수치가 나타나면서 TRUE나 FALSE를 표시해 SOLANICA의 첨가 여부를 구별해준다.

 

SOLANICA Torch 확인 전(左) 및 확인 후(右)

 


마지막으로 SEM(Scanning Electron Microscope, 주사전자현미경)을 통한 과학 식별 방법이다. 주로 10~50㏙의 극소량이 첨가됐을 경우에 이용하는데 이 방법을 통해 나온 결과는 범죄 수사나 법의학적 근거 자료로 활용할 수 있다. 스위스의 국제 테스트 기관인 SGS(Société Générale de Surveillance)에 테스트 의뢰를 하거나 SEM을 보유하고 있는 경우 자체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

 

(주)일광폴리머, 자체 컴파운딩으로 차별화된 접근법 제시


OLNICA를 적용한 사례로는 EMBELIA사가 의약품이나 화장품 용기에 적용한 사례가 있다. 또한, 분실이나 가품의 우려가 있는 카지노 칩이나 잉크나 광택제, 플라스틱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할 수 있어 활용범위는 보다 확대될 전망이다.

 

일광폴리머 관계자는 “자사는 자체적인 1차 컴파운딩을 거쳐 제품을 판매하는 차별화된 전략으로 접근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타사가 제품을 구입 시 별도의 컴파운딩 과정을 거치지 않고 적용할 수 있어 큰 효과를 볼 것으로 예상한다”라며 “현재 판매를 진행 중에 있는 만큼 많은 기업들이 이 제품을 활용하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file0 File #1   |   Msw2zmEu8M.jpg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IKP “슈퍼 바이오 플라스틱 상용화 시동… 한국, 소재산업 선도할 것”
다음글 화학硏 개발 바이오플라스틱·다공성소재, 엑티브온·일광폴리머에 기술이전